WBC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 2023 한국은?

0
412

WBC(World Baseball Classic)

지금 현재 WBC 경기가 한창이다.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World Baseball Classic)은 국가간 야구 토너먼트 대회이다.

이 대회는 미국의 메이저리그 선수 및 다른 국가의 프로 리그 선수들이 모두 참가하는 국가 대항전을 열어 야구의 저변을 넓히자는 취지로 추진해 2006년부터 4년마다 열리고 있다.

WBC

코로나 19로인해 6년 만에 열렸고 2023년 3월에 열려 지금 진행되고 있는 2023 WBC에서 한국은 호주에게 현재 1패를 한 상황이다.

WBC

한국은 오늘 일본을 이겨야 8강을 볼 수 있게 되었다.

우리나라의 대표팀 전력은 이미 많은 기사에서 나왔기 때문에 자세하게 설명은 하지 않겠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한국계 메이저리거들이 완전히 뽑혔다면 어땠을까 한다.

예를 들어 데인 더닝, 레프스나이더, 미치 화이트, 코너 조가 있었다면 더 좋은 라인업이 됐을거라고 생각을 하고 부상으로 빠진 류현진도 상당히 아쉽고 최지만도 아쉬운 상황이다.

허나 현재 KBO 최고 선수들과 메이저리그 선수들을 데리고 갈 수 있다는 점에서 이번 대표팀은 현재 만들 수 있는 최상의 라인업이라고 본다.

과연 오늘 한국이 일본을 이기고 8강을 바라볼 수 있게 될지 그리고 8강에 진출하게 된다면 어떻게 될까.


한국은 어떻게 될까

아무튼 2013, 2017년 지난 두 대회에서 1라운드 광탈했던 것과는 달리 이번 대회에서는 나름 좋은 결과를 기대해볼만 했다.

대한민국 대표팀의 전력이 좋아서가 아니라 대진표가 대한민국을 4강으로 갈 수도 있는 확률을 높여주었기 때문이다.

야구
2023년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 B조

다 알겠지만 이번 WBC 대회에서 한국은 B조다. B조는 일본, 한국, 호주, 중국, 체코 이렇게 편성되어 있다.

각 팀마다 한번씩 경기를 한 후 조 1위, 2위가 8강으로 진출한다.

사실상 이번 조별예선에선 일본을 제외한다면 한국을 위협할만한 나라가 없었지만 호주에게 1승을 안겨줬다.

야구
2023 WBC 중국 대표팀
야구
2023 WBC 체코 대표팀

중국과 체코는 각자 자국 리그 선수들을 위주로 대표팀을 뽑았다.

중국 야구 리그, 체코 야구 리그는 우리나라의 KBO의 레벨과 비교해서 결코 프로 리그 레벨이라고 부를 수 없는 수준이다.

중국은 어제 일본에게 패배했다.

우리나라도 어제였던 3월 9일 호주와의 경기에서 패배를 하였다.

필자는 애당초 호주가 일본을 제외하면 그나마 위협적이라고 판단을 했다.

호주 대표팀에 선발된 선수들은 대부분 호주 야구 리그, 마이너 리그 선수들이고 메이저리그에서 12타석을 기록한 애런 화이트필드만이 유일한 메이저리거였다.

호주 야구 리그 수준은 ABL(Australian Baseball League)에 소속되어있는 KBO 2군 선수들로 구성된 질롱코리아를 완벽한 꼴찌로 만들 정도로 나름 수준이 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장재영, 송찬의 같은 우리나라 선수들이 각각 투수, 타자 부문에서 상위권을 차지할 만큼 우리 KBO 1군 레벨과 비교하면 확실히 수준이 낮다고 판단했기에 패배는 예상하지 못했다.

이번 대회 우승 후보로도 꼽히는 일본은 1승을 수확한 상황에서 먼저 1패를 당한 한국과 만나게 될텐데 여기서 일본을 이겨야 8강 진출을 바라볼 수 있게 되었다.


일본의 오타니 쇼헤이

제일 무서운건 일본의 오타니 쇼헤이다.

오타니

사실 한국팀은 2015년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에서 오타니한테 당한 경험이 있다.

당시 오타니는 한국과의 개막전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동안 삼진 10개를 뽑아내며 2피안타 2볼넷 무실점으로 쾌투를 선보였다.

한국과의 준결승에도 선발로 나선 오타니는 7이닝 동안 안타 1개와 몸에 맞는 공 1개만 내주고 한국 타선을 무실점으로 봉쇄했다.

삼진은 무려 11개를 솎아냈다.

오늘 한국 투수진은 ‘타자’ 오타니를 마주하게 될텐데

오타니는 메이저리그(MLB)에서 성공적으로 투타 겸업을 이어가고 있다.

투수로도, 타자로도 준수한 성적을 내고 있다.

그는 2021년 투수로 23경기에서 9승 2패 평균 자책점 3.18, 타자로 158경기에서 타율 0.257 46홈런 100타점 26도루 1003득점으로 활약해 아메리칸 리그 최우수 선수(MVP)를 먹었다.

MLB 전체 홈런에서도 3위에 올랐다.

지난해 오타니는 투수로 15승 9패 평균 자책점 2.33을 기록하고, 타자로 타율 0.273 34홈런 95타점의 성적을 냈다. MLB 사상 최초로 규정이닝(162이닝)과 규정타석(502타석)을 동시에 충족했다.

한마디로 미친놈이다.


한국이 8강 진출에 성공한다면

우리나라가 B조 2위로 8강에 간다면 A조 1위와 8강에서 만나게 되고 거기서 이긴 팀은 4강에 진출하게 될 것이다.

WBC

A조에는 대만, 쿠바, 이탈리아, 네덜란드, 파나마가 있다.

대만

대만은 한국만 만나면 이상하게 잘해져서 까다롭지만 이번 2023 대표팀 구성으로만 보면 한국보다 결코 앞서진 않는다.

대만 야구 대표팀 중에는 일본 프로 야구 평균 레벨인 ‘우 니엔팅’, 전 메이저리거 ‘린 츠웨이’. 현 메이저리거 ‘창 유’ 등이 있다.

그냥 숫자로만 따졌을 때 ‘우 니엔팅’, ‘창 유’, ‘린 츠웨이’ 는 우리나라 대표팀의 ‘토미 에드먼’, ‘김하성’ 같은 선수와 비교해 전혀 나을게 없는 내야수들이다.

대만 야구의 에이스라 볼 수 있는 ‘왕보룽’도 일본 프로 야구 기록을 보면 우리나라의 이정후보다 뒤진다.

직접적으로 비교는 못하겠지만 그냥 간단히 비교해 보았을 때 대만은 한국에게 크게 위협적이지 않다.

저번 8일에 파나마에게 패배를 한 것으로 볼 때 A조에서 1위를 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

이탈리아

A조의 이탈리아는 대부분이 마이너리거들이고 메이저리그에서 타격은 못해도 수비는 좀 치는 니키 로페즈, 데이빗 플레쳐가 있다.

예전에 잘나가던 맷 하비도 있지만 지금 하비는 10년 전 하비가 아니다.

그나마 이탈리아에서 신경 써야 할 선수는 외야수 살 프렐릭이라는 유망주 선수다.

파나마

파나마는 대부분이 마이너리거들이다.

투수중에 메이저리그 평균 미만 성적을 기록한 ‘하이메 바리아’, ‘하비 게라’, 포수 ‘크리스티안 베탄코트’가 그나마 메이저리그 평균레벨 선수이긴 하지만 이 정도 전력으로 A조에서 1위하기는 힘들다고 본다.

네덜란드

네덜란드에 눈에 띄는 투수는 없다.

야수를 보면 현 김하성과 같은 팀 ‘잰더 보가츠’. 전 김하성과 같은 팀 쥬릭슨 프로파를 제외하면 메이저리그 레벨이라고 부를 만한 선수는 없다.

그래도 네덜란드가 세계 야구의 중심에 가까워질 수 있던 네덜란드 야구 황금 세대가 있다.

블라디미르 발렌틴, 잰더 보가츠, 디디 그리고리우스, 안드렐튼 시몬스, 조나단 스쿱, 쥬릭슨 프로파 모두 이번 대회에 참가했다.

그래서인지 현재 2승을 달리고 있다.

쿠바

지금 쿠바는 이탈리아와 네덜란드에게 2패를 당한 상태다.

쿠바는 이번 대표팀에 미국으로 망명을 한 선수들도 대표팀으로 뽑았지만 마이너리그 선수들도 많고 그나마 중심 선수들은 NPB선수들이다.

NPB 리그에서 뛰는 투수들 리반 모이넬로, 라이델 마르티네즈, 야리엘 로드리게즈가 NPB에서도 상위권 성적을 기록할 정도로 무서운 선수들이다.

A조 1위 가능성이 있는 팀은 쿠바라고 생각했지만 현재 2패를 하여 역배가 터지게 되었다.


필자의 생각

객관적인 전력으로 본다면 일본, 쿠바 두 팀 모두 우리나라가 이길 수 없다.

하지만 지금 역배가 계속 나오듯이 야구는 늘 예상대로 흘러가진 않는다.

확실히 스포츠 토토 종목 중 야구는 전력이 상대적으로 약한 팀이 저력을 보여줘 강팀을 상대로 이기는 역배가 자주 나오는 스포츠다.

한국 야구 대표팀은 언제나 필자의 예상을 빗나가는 결과를 보여줬었다.

2018년 아시안게임에서 KBO 올스타팀을 뽑아 출전했고 필자는 전승 우승을 예상했었다.

양현종

하지만 대만 대표팀의 실업야구팀 타자한테 양현종이 홈런을 맞고 패배.

2019년 프리미어 12에서는 일본을 제외한 나머지 팀에게 모두 승리할 것이라고 예상했었다.

김광현
2019 프리미어12 대만에게 0-7로 패배

하지만 KBO 최고투수 김광현이 대만을 상대로 무너지며 0대7로 대패.

2021년도 도쿄올림픽에서도 최소 동메달은 받겠다고 예상했었다.

한국 야구
2020 도쿄올림픽 일본에게 패배

하지만 마이너리거들로만 이루어진 도미니카 공화국 대표팀에게 동메달 결정전 패배로 노메달쇼를 보여주었다.

이렇듯 한국 야구 대표팀은 지난 몇년간 항상 필자의 예측을 빗나가는 저열한 수준을 보여주었다.

과연 이번엔 다를까?

솔직히 호주에게 패배할 줄 몰랐다..

객관적으로 일본, 쿠바를 제외한 나머지 A조, B조 팀들에겐 지지 않을거라고 예상했다.

오늘 일본과 경기를 하게 되는 우리나라도 기적적으로 역배가 터져 승리를 할 수도 있다고 생각하긴 한다.

필자의 예상으로 한국은 8강에서 탈락할 것 같고 1라운드 통과만 해도 성공이라고 본다.

그래도 한켠으론 자국민으로써 그리고 야구의 한 팬으로써 한국 야구 대표팀을 응원해본다.

하지만 잊지 마라. 배팅엔 국경이 없으며 돈을 건 순간 그 나라가 내 나라다.

1XBET 바로가기 (파트너 코드 : Code1)


야구 관련 더 알아보기